• 사건사고


유명 증권사 직원 동성애자 상대 투자 사기 전말

채팅 앱으로 접근 수익금 주며 신뢰 쌓다 투자금 늘면 잠적…"고소하면 아우팅" 협박도

2017.04.21(금) 16:38:43 top
글자 작게글자 크게 프린트
지난해 08월 23일 캐세이퍼시픽 항공 CX415편 10:15 홍콩 행 출발 비행기로 도피했으며 홍콩과 마닐라 등을 오가면서 여러 사람들에게 또다른 사기 행각을 벌이고 있으니 소재를 알고 계시거나 파악 되시는 분은 신문사나 충남 아산 경찰서로 신고 하시면  현상금을 지급합니다.

[비즈한국] 명문대 경제학과 졸업 후 국내 유명 증권사에서 증권투자상담사 및 금융자산관리사로 일하던 하 아무개 씨(32)가 남성 동성애자(게이)를 상대로 수억 원대 투자사기를 벌인 후 해외로 도피한 것으로 확인됐다. 충남아산경찰서는 하 씨를 지난해 8월 검찰에 송치했으나, 검찰 출두를 3일 앞두고 하 씨가 출국해 사건은 기소중지 처리됐다. 

 

충남아산경찰서에 따르면 하 씨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한 피해자는 현재까지 네 명, 피해규모는 2억 원대다. 하지만 대다수 피해자들이 하 씨로부터 직장이나 가정에 게이임을 폭로하겠다는 ‘아우팅’ 협박을 당해 하 씨를 상대로 고소장을 접수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어 실제 피해 규모는 수십억 원대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동성애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채팅 앱 J는 위치기반이라 만남이 용이하고, 원하는 성적 취향을 고를 수 있다. 동성애자 대상 투자 사기는 소수자들 내에 형성된 동질감과 신뢰를 악용했다.​

동성애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채팅 앱 J는 위치기반이라 만남이 용이하고, 원하는 성적 취향을 고를 수 있다. 동성애자 대상 투자 사기는 소수자들 내에 형성된 동질감과 신뢰를 악용했다.​


피해자 박 아무개 씨(47)는 지난 2013년 5월 게이 전용 채팅 앱 J를 통해 하 씨를 알게 됐다. 당시 박 씨는 케냐에서 직장 생활을 하고 있었고, 한국에서 매일같이 대화를 해주는 하 씨에게 호감을 느끼고 있었다. 그해 8월 박 씨는 여름휴가를 맞아 잠시 국내로 들어왔고, 서울 강남 일대에서 하 씨를 처음으로 만났다. 이 자리에서 하 씨는 원금보장 및 연 30% 수익률을 약속하며 선물옵션거래에 투자하라고 박 씨에게 제안했다. 

 

박 씨는 여름휴가를 마친 후 다시 케냐로 돌아왔고, 계속되는 하 씨의 투자거래 제안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이메일을 통해 계약서를 받은 박 씨는 하 씨의 개인계좌에 2000만 원을 입금했고, 부푼 마음을 안고 계약만료시점을 기다렸다. 계약만료일인 2014년 10월 박 씨의 계좌에는 2600만 원이 입금됐다. 하 씨가 약속한 대로 원금도 보장받고, 30%(600만 원)의 수익금도 벌 수 있었던 것.  

 

이번에는 하 씨가 40%의 수익률을 보장하는 선물옵션 거래에 추가로 투자해보는 게 어떻겠느냐고 박 씨에게 제안했다. 이에 박 씨는 하 씨에게 3000만 원을 추가로 투자했다. 지인 세 명도 하 씨에게 소개시켜줬고, 지인들은 총 1억 8000만 원을 투자했다. 당시 하 씨는 국내 유명 증권사의 홍콩 페이퍼컴퍼니로 자리를 옮겼다면서 S 에셋 CEO(최고경영자)가 적힌 명함을 소지하고 다녔다. 

 

2015년 10월, 네 건의 계약기간이 만료됐지만 박 씨와 그의 지인들은 하 씨로부터 원금과 이자를 돌려받지 못하고 있다. 1년 가까이 하 씨가 박 씨와 그의 지인들의 연락을 회피하자, 박 씨는 지난해 8월 충남아산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이미 하 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한 사건이 세 건이나 있었다. 박 씨에 따르면 피해자 대다수가 게이 전용 채팅 앱이나 게이 커뮤니티 사이트를 통해 하 씨를 알게 됐고, 선물옵션거래로 30~60% 수익률을 보장한다는 하 씨의 말에 속아 사기를 수천만 원에서 수억 원의 사기를 당했다.

 

박 씨는 “하 씨에게 소개한 지인들이 대부업체 대출까지 받아 3000만 원에서 1억 원을 투자했다”며 “지인들의 피해 보상을 돕기 위해 2억 원의 빚이 지고 말았다. 하 씨의 달콤한 말에 속아 나와 지인들의 인생이 송두리째 바닥으로 떨어졌다. 억울하다”고 토로했다. 

 

그는 또 “게이 커뮤니티사이트를 통해 하 씨로부터 사기를 당한 피해자들의 문의가 늘고 있다”며 “광주광역시에서 3급 공무원으로 일하고 있는 한 피해자는 하 씨가 직장에 아우팅을 하겠다고 협박해 3억 원의 피해를 봤음에도 고소를 못하고 있다. 성소수자의 약점을 이용해 사기행각을 벌인 하 씨가 하루빨리 붙잡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 씨가 재직했던 국내 유명 증권사는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 하 씨가 재직했던 지점 관계자는 “하 씨가 잠실점에서 근무했던 건 맞지만 정직원이 아닌 개인사업자였기 때문에 회사의 책임은 없다”고 했고, 본사 관계자는 “하 씨는 우리 회사에서 근무한 적이 없다. 홍콩 페이퍼컴퍼니도 우리 회사와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alt=

유시혁 기자 evernuri@bizhankook.com

?

  1. 강한성씨를 아버지 강순기님께서 애타게 찾고 계십니다.

    최근에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150,303) 혹은 긴급전화(0917-817-57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강한성 (91년 생, 남) - 2017년 4월 30일에 마닐라 입국 이후 연락이 되지 않고...
    Date2017.05.24 Byinfo Views20
    Read More
  2. No Image

    민다나오에서 반군 에게서 납치 풀려나서 현재 필리핀에서 활동중인 윤재근씨 를 찾습니다

    저는 한국 경산에서 살고있는 손보원 이라는 사람입니다 현재 필리핀에서 거소 하면서 살고있는 윤재근 씨를 찾습니다 오래전 윤재근 씨는 민다나오 지역에서 반군에게 납치되었다가 풀려난 사람입니다. 들리는 소문에는 현재 회장 직함으로 사업을 하시다...
    Date2017.05.07 By생의나그네 Views75
    Read More
  3. 모친 안강자님께서 아들 김진호씨를 애타게 찾고 계십니다.

    최근에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150,303) 혹은 긴급전화(0917-817-57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김진호(72년 생, 남) - 2017년 3월에 마닐라 입국 이후 연락이 되지 않고 있음 ...
    Date2017.05.05 Byinfo Views48
    Read More
  4. 한국에서 남편 김주명씨를 부인 안현주님께서 찾고 계십니다.

    최근에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150,303) 혹은 긴급전화(0917-817-57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김주명(70년 생, 남)  - 2017년 2월 5일 마닐라  입국, 3월 이후로 현재까지 ...
    Date2017.05.04 By업무팀장 Views46
    Read More
  5. No Image

    <유영근>1953년 07월 05일 (64) 를 한국에서 아들 유병곤이 찾습니다

     어렸을때 헤어진 아버님을 찾습니다 어린시절 기억나는건 아버지가 서울 하얏트호텔에 근무하셨던것과 저와 많이 놀아주셨던 기억이 있습니다 94년도에 헤어진 후 제가 중학교 시절 다른이를 통해  시계선물을 받은 후 전혀 소식을 알수 없었습니다. 아버지를...
    Date2017.05.01 By유병곤02 Views45
    Read More
  6. 현재 마닐라와 홍콩 등지로 해외 도피중인 사기범을 공개 수배 합니다.

    유명 증권사 직원 동성애자 상대 투자 사기 전말채팅 앱으로 접근 수익금 주며 신뢰 쌓다 투자금 늘면 잠적…"고소하면 아우팅" 협박도 2017.04.21(금) 16:38:43 글자 작게글자 크게 프린트 지난...
    Date2017.04.26 By사기범공개수배 Views74
    Read More
  7. No Image

    사람 찾습니다. 한국이름 정성원 필리핀에선 erik

     쌍둥이 동생도 필리핀 살구요. 정성원 본인은 louchi 라는 필리핀 사람과 결혼해서 파라냐케에서 살았었네요. 한인회에서도 좀 유명한 사람이라던데 연락처나 소재지 아시면 카카오톡 majam 010 9357 9286 으로 문자나전화좀 주세요.
    Date2017.03.20 By배사장 Views107
    Read More
  8. 클락 쪽에서 활동중인 사기꾼 오강섭(760524-1)을 찾습니다.

    한국에서 금전사기 후 클락쪽으로 도주했습니다. 클락쪽 불법 카지노관련 일을 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입국시 바로 수사진행될 예정입니다. 성남~ 분당쪽에서 온갖 불법 관련 일을 하던 사람입니다. 사기꾼 사용하던 연락처 (010-9910-0567, ...
    Date2016.12.06 By사기꾼검거하자 Views479
    Read More
  9. 사람을 찾습니다.-UAE 의 Abu Dhabi에서 사기행각 후 필리핀으로 도주.

    안녕하세요 필리핀 교민 여러분. 저는 현 UAE 아부다비에 거주하며 자영업을 하고  있는 교민입니다. 표제와 같은 내용으로 사람을 찾고 있습니다.첨부된 여권 정보와 같이 임순철이라는 사람이며, UAE의 Abu Dhabi에서  필리핀으로 도주하여 필리핀...
    Date2016.12.04 By잡히면 Views226
    Read More
  10. 한국에서 윤영민님을 아버님께서 애타게 찾고 계십니다.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3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윤영민(58년 생, 남)  - 2011년경 필리핀 입국 후 현재까지 연락두절. - 국내연고자 : 윤병화(부) ...
    Date2016.10.19 By업무팀장 Views252
    Read More
  11. 한국에서 형 김정웅씨가 동생 김정훈(81년생)을 애타게 찾고 계십니다.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150, 3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김정훈(81년 생, 남)  - 2010년 필리핀 입국 후 현재까지 연락두절. - 국내연고자 : 김정웅 (형) ...
    Date2016.09.29 By업무팀장 Views302
    Read More
  12. 한국에서 형 민용기씨가 민학기님을 찾고 계십니다.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723, 3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민학기(80년 생, 남)  - 2016년 7월 19일 교제하던 필리핀 여성과 결혼을 위하여 필리핀에 입국 후 7월...
    Date2016.09.05 By업무팀장 Views327
    Read More
  13. No Image

    한국에서 김회봉사장님을 찾습니다..

    김회봉 사장님 인천에서 현주컴퓨터 대리점을 했던 권오진 입니다. 어떻게 지내시는지요.. 사장님 국내 전화번호가 없어져.....연락을 드릴수가 없어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혹시나 이 글을 보시면 010-5645-6545로 연락 바랍니다. 아무쪼록 건강 조심...
    Date2016.07.25 By권오진 Views280
    Read More
  14. 한국에서 박철호님을 형 박윤호씨가 애타게 찾고 계십니다.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 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3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박철호(75년생), 남 - 2016년 6월 9일에 마지막 카톡 연락 후 연락두절 됨. 체류지 미상 - 국내연고자...
    Date2016.07.04 Byukca Views457
    Read More
  15. 이명철님과 황혜숙님을 한국에서 찾고 계십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이명철(45년생), 남, 황혜숙(51년생) 부부 - 2016년 4월 중순에 마지막 카톡 연락 후 연락두절 됨. - 국내연고자 : 김기석(외조카)
    Date2016.06.29 By업무팀장 Views390
    Read More
  16. 한국에서 이규원님을 어머님(임정자)께서 애타게 찾고 계십니다.

    국내가족 연락두절(이규원)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3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이규원(63년생), 남 - 2015년 9월 관광하러 필리핀 입국하여 마닐라에서 체...
    Date2016.04.25 By업무팀장 Views420
    Read More
  17. 국내가족과 연락두절 된 김민지 님을 찾습니다.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303,72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김민지(94년생), 여 - 2016년 2월 초에 필리핀 입국, 4월 1일부터 연락두절 됨. - ...
    Date2016.04.05 Byinfo Views2442
    Read More
  18. 김 종순 님을 한국 가족분들이 애타게 찾습니다.

    국내가족 연락두절(김종순)     ㅇ 인적사항   - 성명 : 김종순(64년생), 남   - 필리핀 자매와 결혼한 후 필리핀에 입국하여 체류중 2년전쯤부터 가족과 연락이 두절 됨   - 고령의 부모님이 보고 싶어 하심   - 국내연고자 : 김종구(...
    Date2016.03.14 By업무팀장 Views669
    Read More
  19. 이상탁 사람을 찾습니다. !!

    국내 가족과 연락이 두절된 아래인을 아시는 분은 주필리핀 대사관 영사과(02-856-9210 내선 303)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ㅇ 인적사항 - 성명 :  이상탁(66년생), 남 - 사업으로 인해 2014년 4월 필리핀 입국하여 마카티 지역 체류, 동년 6월경부터 ...
    Date2016.03.10 By업무팀장 Views490
    Read More
  20. 연락두절 가족을 찾습니다.

    연락두절 가족을 찾습니다. 이름 : 임현재 생년월일 : 0971년 1월생 필리핀 거주기간 : 약 5년 필리핀 직업 : 가이드 경력 특이사항 : 본국의 처와는 이혼한 상태로 특정 직업없이...
    Date2015.10.07 Byinfo Views109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필리핀한인총연합회 | Tel: 63-2-886-4848, 886-4898, 886-3839 | Fax: 63-2-886-7997
Contact e-mail: info@korea.com.ph
개인 정보 책임 및 관리자 : 권 신
본 사이트를 통한 수익금은 교민 사회의 발전, 한인회의 각종 공공사업에 쓰여집니다.
Copyright © United Korean Community Association in the Phillippines. All Rights Reserved.